> 알림마당 > 이달의 이슈

이달의 이슈

문재인 대통령 콘크리트 지지층 40% 깨졌다
등록일 2020-12-03 글쓴이 관리자 조회 111


 


 
 
 
 

진보층 민주당 지지 10%p 폭락..국민의힘 첫 30%대 상승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문재인 대통령과 더불어민주당에 대한 지지도가 나란히 현 정부 들어 최저치를 기록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3일 나왔다. 

 

리얼미터가 tbs 의뢰로 지난달 30일부터 지난 2일까지 전국 만 18세 이상 1천508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율(긍정평가)은 전주보다 6.4%포인트 하락한 37.4%였다. 

 

리얼미터 조사에서 국정지지도가 40% 밑으로 떨어진 것은 현 정부 출범 이후 처음이다.

이전 최저치인 조국 전 법무부 장관 거취 논란 당시인 작년 10월의 41.4%보다도 4%포인트나 낮다. 

 

이념성향별로는 진보층(7.8%p), 중도층(5.5%p)에서 긍정평가율이 크게 떨어졌다. 권역별로는 대전·세종·충청(14.9%p), 광주·전라(13.9%p), 부산·울산·경남(10.4%p)이 두 자릿수 낙폭을 기록했다. 

 

부정평가는 5.1%포인트 상승한 57.3%로, 정부 출범 후 최고치다. 

 

모름·무응답은 1.3%포인트 오른 5.3%였다.

긍·부정 평가간 격차는 19.9%포인트로, 오차범위(95% 신뢰수준에 ±2.5%p) 밖이다. 


윤석열 검찰총장 정직 2개월 2020-12-16
방탄소년단 'Life Goes On' 빌보드 핫100 1위 2020-12-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