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알림마당 > 이달의 이슈

이달의 이슈

윤석열 입당
등록일 2021-08-02 글쓴이 관리자 조회 169

이준석·윤석열 입당 후 첫 상견례 “이제는 일심동체”

 
윤석열 예비후보(전 검찰총장)가 2일 국민의힘 입당 후 처음으로 당 지도부와 정식 상견례를 가졌다. 이준석 대표는 윤 후보가 지난 30일 이른바 ‘기습 입당’한 일을 두고 불편한 기색을 보였지만, 이날 상견례는 각자 정권교체의 의지를 확인하면서 좋은 분위기가 연출됐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 대회의실에서 윤 전 총장과 첫 면담을 했다. 이 대표는 “경선 버스에 탑승해주신 것에 정말 감사드린다”며 “탑승한 버스 안에서 치열하고 공정한, 흥미로운 경선을 진행해서 정권교체에 꼭 일조해달라”고 말했다. 이어 “(윤 전 총장과) 치맥회동을 하면서 ‘대동소이’라고 말했었는데 이제 이 정도면 대동소이가 아니라 대동단결, 일심동체”라며 “결국 우리는 하나라는 것을 앞으로 강조하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기현 원내대표도 “윤 전 총장은 문재인 정권이 내로남불이고 위선적이고 무능하고 국민을 속이는 DNA를 갖고 있다는 사실을 확실히 증명해준 분”이라며 “공정과 대의를 위해 통 큰 결단, 화끈한 결단을 해줘서 감사하다”고 환영했다.

이에 윤 전 총장은 “입당을 환영해준 당과 지도부, 당원께 깊이 감사드린다”며 “국민의힘과 함께, 정권교체를 바라는 다양한 국민과 함께 정권교체를 확실하게 해낼 수 있도록 모든 걸 바치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윤 전 총장은 지난달 30일 지도부가 없는 상태에서 입당하면서 지도부의 공식 환영식은 없었다. 이 때문에 이날 면담에서 지도부가 꽃다발과 정책 제안집 전달하는 행사를 진행했다. 이 대표는 직접 윤 전 총장에게 당 배지도 달아줬다. 

'윤희숙 사퇴'에 국민의힘 '총공세'..권익위 "민주당 때와 같은 잣대" 2021-08-25
김경수 지사 2년 확정(대법) 2021-07-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