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도서마당 > 신간안내

신간안내

나만 알고 싶은 영어의 비밀_Nominalism

유지훈 | 2019년 12월 15일

가격 13,500 | 면수 216

영어의 맥_노미널리즘. 명사를 알아야 영어가 보인다.

  • 책소개

    "노미널리즘Nominalism?"

    동사나 형용사 등이 명사로 바뀌면 문장은 한층 간결해지지만 읽고 이해하기는 더 어려워지는데, 이때 명사로 바뀌는 현상을 명사화, ‘노미널리제이션이라 하고, 이를 역추적하여 영문을 읽어내는 기술을 노미널리즘Nominalism’이라 한다.

     

    영어 읽을 때 긴 문장이나 고급 문장에서 한두 번은 막힌다는 독자에게 필독서! 

  • 저자 및 옮긴이

    유지훈

     

    수원에서 초|||대학을 졸업했다(영문학 전공). 

     

    저서로 남의 글을 내 글처럼베껴쓰기로 영작문 3.0등이 있으며, 옮긴 책으로는 어린왕자 필사노트(영어)를 비롯하여 나는 좋은 사람이기를 포기했다, 가이 포크스: 플롯, 탈무드: 피르케이 아보트, 왜 세계는 가난한 나라를 돕는가, 전방위 지배, 퓨처 오브 레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미 정보기관의 글로벌 트렌드 2025, 걸어서 길이 되는 곳, 산티아고, 베이직 비블리칼 히브리어, 팀장님, 회의 진행이 예술이네요외 다수가 있다.

  • 목차

    프롤로그

     

    1장 노미널리즘의 원리와 원칙

     

    동사의 성질은 그대로 남아있다

    왜 명사로 만드는가?

    노미널리즘과 시그널

    아무리 어려운 영어문장도 아이디어는 단순하고 쉽다

    선입견을 버려라

    학교에서 배운 노미널리즘

     

    원포인트 레슨_헷갈리는 영어 논리 1

     

    2장 주어를 암시하는 시그널

     

    of

    's

    on the part of

    between / among

    by

    Practice

    원포인트 레슨_ 헷갈리는 영어 논리 2

    3장 목적어를 암시하는 시그널

     

    of

    noun+noun

    on

    others

    Practice

    원포인트 레슨_Grammar IN Use?

     

    4장 필요 없는 어구는 과감히 제거하라

     

    문장이 길어지는 이유

    원포인트 레슨_너랑 나랑? 나랑 너랑?

     

    5장 적용하기

     

    에필로그_처음 이해한 게티즈버그 연설  

  • 본문중에서

    노미널리제이션Nominalization?

    십 수 년 전 노미널리즘을 공부하며 링컨의 명언(“that government of the people, by the people for the people”)을 재해석했을 때 나는 전율했다. 영어의 을 보았다고나 할까.

     

    지금까지 20년을 기다려왔지만 이 개념을 특정해서 소개하거나 깊이 들어간 책은 단 한 종도 볼 수 없었다. 그 밖의 개념은 기존 영어책 에서 웬만큼은 다 다루고 있지만 말이다.

     

    대학원 영어학개론에서나 나올성싶은 생소한 개념이라 몰라도 그 만인 것 같지만 의외로 만나는 빈도가 잦다. 물론 문어체에 특화된 개념인지라 구어체 영어만 보고 쓰겠다거나, 원서나 독해책 혹은 신문이 나 잡지 등은 구경할 일이 전혀 없다면 몰라도 된다.

     

    글을 읽을 사람이라면 딱히 해결책이 없어 발만 동동 구르거나 어물쩍 넘어가는 일이 벌어질 것이다. 노미널리즘이 필요한 문장은 숟가락 귀신처럼 잊을만하면 어김없이 나타난다.

     

    노미널리즘과 안면을 트는 데 가장 적절한 예문으로 게티즈버그 연설에 나온 링컨의 명언을 꼽는다. 필자는 이를 자주 인용한다. 진의를 알면 정말 가슴이 뭉클해지는 글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