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가마당

> 작가마당 > 국외작가

국외작가

헨리 데이비드 소로

사회에 큰 족적을 남긴 저명한 문필가 헨리 데이비드 소로는 1817년 7월 12일, 펜실베이니아 콩코드에서 태어났다. 존 소로와 신시아 던바의 슬하에서 형 존과 누나 헬렌 및 동생 소피아와 함께 자란 그는 부친이 연필을 제조하던 시절, 외할아버지인 아사 던바Asa Dunbar의 전철을 따라 하버드대에 입학했다. 외조부는 1766년에 벌어진 ‘하버드 버터 폭동(the Harvard Butter Rebellion, 저질 농산물을 둘러싼 학생 시위)’을 주도하며 운동가다운 기질을 발휘한 바 있다.

소로는 1835년 매사추세츠 캔턴에서 교편을 잡기 위해 잠시 하버드를 휴학했다가 1837년에 대학을 졸업한 후에는 콩코드에 귀향, 현지 공립학교 교사로 근무했다(당시 대학을 졸업한 교사는 흔치 않았다). 하지만 몇 주가 채 되지 않아 체벌을 두고 학교 측과 마찰이 생겨 결국에는 직장을 떠나야 했다. 그 이듬해에는 존과 손을 잡고 좀더 혁신적인 문법학교인 콩코드 아카데미The Concord Academy를 설립하여 자연환경을 개선하고 지역사회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학생들을 독려했으나, 1842년에 파상풍으로 존이 세상을 떠나자 학교도 문을 닫았다.

유력한 재목이 될 랠프 월도 에머슨Ralph Waldo Emerson은, 그가 대학을 졸업하고 고향에 돌아왔을 때 소개를 받았다. 에머슨은 기꺼이 멘토가 되어주기로 했는데 둘의 끈끈한 우정을 알아야 소로의 삶을 이해할 수 있다. 에머슨은 소로에게 시와 수필을 적극 권하는가 하면, 마거릿 풀러Margaret Fuller를 비롯하여 윌리엄 엘러리 채닝William Ellery Channing, 에이머스 브론슨 올컷Amos Bronson Alcott 및 너대니얼 호손Nathaniel Hawthorne이 활약했던 문학계를 소개하기도 했다.

관련도서

    관련도서가 없습니다.